로그인  회원가입 Category : Category

이범주님, 한센마을
  2008-03-28 02:43:10, 조회 : 1,330, 추천 : 69
- Download #1 : jeonju_06_lbj.jpg (87.7 KB), Download : 74

- Download #2 : jeonju_06_lbj.jpg (175.9 KB), Download : 76


저는 행사공간 및 이벤트 팀의 이범주라고 합니다. 흔히 멋진 남자 쭈라고 하죠. 제가 그린 이곳은 7년 전 대학 새내기 때 처음으로 가 본 봉사활동 장소인 익산 한센마을의 나병 환자촌입니다. 처음엔 혹시 옮지 않을까 하는 생각 때문에 기대 반 두려움 반이었는데, 일주일동안 할아버지 할머니들과 생활 하면서 저의 인식이 많이 바뀌게 되었습니다. 그 분들은 단지 상처 때문에 흉터가 남았을 뿐인데, 우리의 편견 때문에 격리 되어 울타리 안에 살아가는 것이 너무 안타까웠습니다. 지금 저에겐 그분들과 함게 했던 일주일이 굉장히 소중한 기억으로 남아있고, 특히 저에게 넌 왜 맨날 칠렐레 팔렐레 뛰어다니냐고 말씀하셨던 할아버지 한 분이 굉장히 뵙고 싶습니다.


  추천하기   목록보기

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  추천 조회
336 2008 전주  유규호님, 전주고속터미널     2008/03/28 84 1264
335 2008 전주  강미정님, 덕진공원     2008/03/28 88 1425
334 2008 전주  우리나라님, 목포 유달산 조각공원     2008/03/28 79 1289
333 2008 전주  손용식님, 롯데백화점     2008/03/28 72 1320
332 2008 전주  강윤구님, 전주국제영화제 사무국     2008/03/28 65 1332
331 2008 전주  권순민님, 전주고 앞 공터     2008/03/28 77 1440
330 2008 전주  최진배님, 팰리스 레스토랑     2008/03/28 85 1372
329 2008 전주  서원남님, 경기전     2008/03/28 77 1230
328 2008 전주  신호진님, 전주여고 옆 해피델리     2008/03/28 80 1420
2008 전주  이범주님, 한센마을     2008/03/28 69 1330
326 2008 전주  김두루미님, 유일여자고등학교 벚꽃 벤치     2008/03/28 103 1985
325 2008 전주  조상현님, 하숙집 앞 골목     2008/03/28 70 1329
324 2008 전주  조은희님, 동진주차장     2008/03/28 83 1319
323 2008 전주  김정연님, 전주고속터미널     2008/03/28 76 1340
322 2008 전주  김민지님, 홍은고시원     2008/03/28 80 1595
321 2008 제주  이병련님, 사라봉     2008/02/20 64 1247
320 2008 제주  송영의님, 회천삼양초등학교     2008/02/20 80 1256
319 2008 제주  안미정님, 어릴 적 살던 집     2008/02/20 79 1337
318 2008 제주  천숙희님, 제주영락교회     2008/02/20 70 1375
317 2008 제주  정유진님, 사라봉     2008/02/20 73 1265

    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[1][2][3][4][5][6][7][8][9] 10 ..[26] [다음 10개]
       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zero